Newsroom

CJ ENM 2022년 하반기 드라마/영화 큐레이션 라인업 공개! K-콘텐츠 리딩 채널 자리매김 나선다

2022. 06. 09
- tvN 2022년 상반기 '우리들의 블루스', '스물다섯 스물하나', '군검사 도베르만' 등 웰메이드 콘텐츠로 전세계 인기몰이
- 하반기 ‘환혼’, '슈룹', '작은 아씨들' 등 다양한 장르의 기대작 쏟아진다
- OCN ‘돼지의 왕’ 편성 등 큐레이션 전문성 강화, '믿고 보는 NO.1 스토리 채널'로 거듭난다

국내외 K-콘텐츠의 뜨거운 열풍을 리딩하고 있는 CJ ENM이 2022년 하반기 라인업을 공개해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CJ ENM의 tvN 드라마들은 2022년 상반기에도 'NO.1 K콘텐츠 채널, 즐거움엔 tvN'이란 슬로건 아래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청춘의 의미와 성장스토리로 공감을 불러일으킨 '스물다섯 스물하나'는 넷플릭스 글로벌 인기 순위 10위권 안에 들며 글로벌 흥행에 성공했다. 흥미로운 소재, 통쾌한 액션과 스토리를 담은 '배드 앤 크레이지', '군검사 도베르만'은 시청자들에게 카타르시스를 선사하며 호평 받았다. 메디컬과 판타지가 결합한 '고스트닥터', 홈쇼핑에서 벌어지는 세 여자들의 끝없는 욕망과 처절한 사투를 다룬 '킬힐', 마트 영수증을 통해 살인범을 쫓는 독특한 설정으로 흥미를 돋운 '살인자의 쇼핑목록' 등이 다양한 즐거움을 선사한 것.

여기에 제주도를 배경으로 여러 인물의 삶이 모두 주인공인 옴니버스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는 전세계 시청자들에게 따뜻한 위로와 공감을 전하며 지난 18회 방송분이 최고 시청률 15.1%를 기록했고,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 '별똥별'은 일본 유넥스트(U-NEXT)에서 1위, 글로벌 스트리밍 서비스 비키(VIKI)에서 미주·유럽·오세아니아 지역에서 1위를 기록하며 글로벌 시청자들에게 호평 받고 있다. 또한 6월에는 인생을 걸고 펼치는 한 여자의 가장 강렬하고 치명적인 격정멜로 복수극 '이브'와 감정공유 판타지 로맨스 '링크 : 먹고 사랑하라, 죽이게'가 순항을 시작했다.

이처럼 국내외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CJ ENM이 하반기에는 한층 더 풍성해진 드라마 라인업으로 시청자를 찾는다.
먼저 오는 6월 18일(토) 밤 9시 10분부터 tvN 새 토일드라마 '환혼(연출 박준화, 극본 홍정은·홍미란, 제작 스튜디오드래곤·하이퀄리티)'이 방송된다. ‘환혼’은 역사에도 지도에도 존재하지 않은 대호국을 배경으로, 영혼을 바꾸는 ‘환혼술’로 인해 운명이 비틀린 주인공들이 이를 극복하고 성장해가는 판타지 로맨스 활극. 대호국 장씨 집안의 고상하지만 불량하신 도련님 '장욱'역에 이재욱이, 천하제일 살수의 혼이 깃든 세상 약골 '무덕이'역에 정소민이 분한다. 여기에 '호텔 델루나' 등을 집필한 홍정은, 홍미란 작가와 ‘김비서가 왜 그럴까’, ‘진심이 닿다’ 등을 연출한 박준화 감독의 만남으로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tvN ‘조선 정신과 의사 유세풍(연출 박원국, 극본 박슬기·최민호·이봄,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미디어캔)'은 잘나가던 내의원 의관 유세풍(김민재 분)이 궁중 음모에 휘말려 쫓겨나 이상하고 아름다운 계수마을의 계지한(김상경 분)과 서은우(김향기 분)를 만나며 진정한 심의(心醫)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그린다. 2016년 대한민국 스토리 공모대전 우수상에 빛나는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아픈 자들에게는 따뜻한 처방을, 나쁜 자들에게는 통쾌한 한 방을 날리는 심의 3인방의 행복 처방전이 유쾌한 웃음과 힐링을 선사할 예정이다.

tvN ‘아다마스(연출 박승우, 극본 최태강,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메이스엔터테인먼트)'는 계부를 죽인 친부의 누명을 벗기기 위해 진범을 찾는 형, 그리고 살해 증거인 '아다마스'를 찾는 동생, 둘이자 하나인, 쌍둥이 형제의 진실 추적기를 그린다. 믿고 보는 배우 지성이 베스트셀러 추리소설 작가 하우신과 중앙지검 특수부 평검사 송수현 쌍둥이 형제로 1인 2역에 나서, 파란만장한 운명에 휘말린 형제의 서사를 그려나갈 예정이다. 또한 서지혜는 지성의 조력자이자 대기업 며느리, 병원장의 무남독녀 외동딸로 고아하고 아름다우면서도 그 안에 독을 감춘 은혜수 캐릭터로, 이수경은 사회부 기자 김서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계획이다.

tvN ‘작은 아씨들(연출 김희원, 극본 정서경, 제작 스튜디오드래곤)'은 가난하지만 우애 있게 자란 세 자매가 대한민국에서 제일 부유하고 유력한 가문에 각자의 방식으로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다. 거대한 사건에 휩쓸린 세 자매가 ‘돈’이라는 인생의 숙제를 풀어가는 과정이 뜨겁고도 짜릿하게 펼쳐질 전망. 김고은, 남지현, 박지후가 세 자매로 열연을 펼칠 예정이며, ‘빈센조’, ‘왕이 된 남자’ 등 감각적이면서도 힘 있는 연출로 대중의 사랑을 받은 김희원 감독과 영화 '헤어질 결심', '아가씨' 드라마 '마더' 등을 통해 인간 본연의 깊은 감정을 끄집어내는 정서경 작가가 집필을 맡아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다.

tvN '멘탈코치 제갈길(연출 손정현, 극본 김반디,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본팩토리)'은 멘탈코치가 되어 돌아온 전 국가대표가 선수들을 치유하며, 불의에 맞서 싸우는 멘탈케어 스포츠 활극이다. 정우, 이유미, 권율, 박세영이 캐스팅을 확정지었으며, 드라마 ‘앵그리맘’,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등을 집필한 김반디 작가와 드라마 ‘보스를 지켜라’, ‘키스 먼저 할까요?’ 등을 연출한 손정현 감독이 만난다.

tvN ‘월수금화목토(연출 남성우, 극본 하구담, 제작 스튜디오육공오)'는 결혼을 직업으로 삼은 최상은이 월,수,금요일 장기 독점 계약 중인 정지호와 화,목,토요일 신규 계약한 강해진과 얽히게 되는 로맨틱 코미디다. 박민영은 완벽한 외모, 능력, 매력을 탑재한 싱글 라이프 헬퍼 최상은으로 변신한다. 고경표는 이유를 숨긴 채 박민영의 월수금을 5년째 장기 독점 계약 중인 미스터리한 인물 정지호로, 김재영은 재벌가 막내 아들이자 한류스타 강해진으로 분한다.

tvN '슈룹(연출 김형식, 극본 박바라,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하우픽처스)'은 조선시대 왕실 골칫거리인 사고뭉치 왕자들을 왕세자로 만들어야 하는 극한 중전의 분투기로, 조선시대 로열 패밀리 교육법을 소재로 다룬 팩션 사극이다. 사고뭉치 왕자들의 엄마인 중전 임화령역에는 김혜수가, 성남대군 이강 역에는 신예 배우 문상민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비밀의 문'과 '두 번째 스무살'의 김형식 감독이 연출을, 박바라 작가가 대본을 맡는다.

tvN ‘연예인 매니저로 살아남기(연출 백승룡, 극본 박소영·이찬,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바람픽쳐스)'는 일은 프로, 인생은 아마추어인 연예인 매니저들의 하드코어 직장 사수기다. 대한민국 최고의 스타들과 일하는 ‘프로 매니저’이지만, 자기 인생에 있어서는 한낱 ‘아마추어’인 사람들의 일, 사랑, 욕망이 대형 연예 매니지먼트사 ‘메쏘드 엔터’를 배경으로 리얼하게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국민드라마로 자리매김한 동명의 프랑스 원작 'Dix pour cent'을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세계적 주목을 받고 있다. 이서진, 곽선영, 서현우, 주현영이 캐스팅을 확정지었으며,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의 백승룡 감독이 연출을 맡고 박소영, 이찬 작가가 집필한다.

한편, 대한민국 대표 영화 전문채널이자 장르물의 명가로 시청자의 사랑을 받아 온 OCN은 그간 국내 최다영화, 해외 시리즈 방송 판권 보유를 바탕으로 해외블록버스터부터 국내 화제작, 다양성 영화까지 국내외 콘텐츠를 TV로 편하게 시청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왔다. 올해 하반기부터는 채널 슬로건을 'Just Follow, Story No.1'으로 변경해 새로운 도약에 나선다. CJ ENM IP사업) 채널사업부 김종훈 사업부장은 "OCN은 향후 다중 플랫폼 환경 속 많은 선택지에 지친 시청자를 위한 큐레이션 전문가 역할을 담당하고자 한다. 그 일환으로 화제의 장르 드라마를 선별하여 TV최초로 즐길 기회를 제공하게 되었다. 이를 통해 믿고 보는 NO.1 스토리 채널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하여 OCN에서는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돼지의 왕'을 하반기 라인업으로 확정 지었으며, 오는 19일(일) 밤 10시 30분을 시작으로 매주 2회씩 연속 방송할 예정이다. '돼지의 왕(연출 김대진·김상우, 극본 탁재영, 제작 스튜디오드래곤·히든시퀀스)'은 연쇄 살인 사건 현장에 남겨진 20년 전 친구의 메시지로부터 '폭력의 기억'을 꺼내게 된 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추적 스릴러 작품. '부산행' 연상호 감독의 2011년 개봉한 동명의 애니메이션을 실사화 한 작품으로, 김동욱, 김성규, 채정안, 이경영, 오민석 등 배우들의 호연이 빛나는 웰메이드 작품이다. 시청자들에게 "매회 반전을 선사한 드라마"라고, 이동진 영화평론가에게 "스릴러의 쾌감이 강조된 기대보다 뛰어난 작품"이라 호평받은 만큼 OCN 장르 드라마를 선호해 온 시청자들에게 익숙하고도 짜릿한 재미를 줄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새롭게 선보이는 영화 큐레이션 프로그램 'O씨네'가 오는 11일(토) 저녁 8시 첫 방송된다. 'O씨네'는 새롭게 선보이는 최신 영화부터 다시 보고싶은 추억의 영화, 드라마와 해외 시리즈에 대한 소개까지 숨겨진 재미를 찾아주는 ‘믿고보는 취향 발견 무비 큐레이션 프로그램'. 배우 신성록과 윤태진 아나운서가 MC로 활약하며, 영화 전문가들과 함께 맞춤형 큐레이션을 제공하고 맛깔나게 명작 영화를 소개해줄 ‘비디오 리플레이’, 직업과 분야 불문한 각양각색 전문가들이 레전드 K-무비를 소개하는‘O! K극장’, 드라마를 소개해줄 ‘씬’s 센스’ 등 다양한 코너를 통해 No.1 채널 OCN만의 특급 무비 큐레이션으로 K-콘텐츠를 사랑하는 시청자들에게 친절한 가이드가 될 전망이다.

이에 '블라인드'와 '미씽2'가 tvN으로 편성을 확정지었다. 먼저 tvN '블라인드(연출 신용휘, 극본 권기경, 제작 스튜디오드래곤·판타지오)'는 평범하기에 억울한 피해자가 된 사람들 그리고 불편한 진실에 눈을 감은 가해자들에 대한 내용을 다룬 미스터리 스릴러물이다. 형사와 판사, 사회복지사, 그리고 9인의 배심원을 중심으로 이야기가 전개된다. 옥택연, 하석진, 정은지 등이 출연을 확정지었으며, 드라마 ‘신의’, ‘터널’, ‘보이스4’ 등을 연출한 신용휘 감독과 드라마 ‘반올림’, ‘안단테’를 집필한 권기경 작가가 의기투합할 계획이다.

'미씽(연출 민연홍, 극본 반기리·정소영,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메이스엔터테인먼트·두프레임)'도 tvN에서 두번째 시즌을 선보인다. '미씽'은 실종된 망자들이 모인 영혼 마을을 배경으로, 사라진 시체를 찾고 사건 배후의 진실을 쫓는 미스터리 추적 판타지로 2020년 여름 OCN 오리지널 작품 중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웰메이드 장르물로 손꼽혔다. 고수, 허준호 등이 인생 캐릭터를 완성시켰으며 실종된 망자와 그들을 찾는 산 자들의 이야기는 휴머니즘과 판타지, 미스터리의 절묘한 조화로 호평 받은 만큼, 두번째 시즌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김종훈 사업부장은 "tvN은 올 상반기 화제성과 의미를 모두 갖춘 작품들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하반기에도 다양한 장르와 소재, 스토리의 K-콘텐츠로 시청자에게 즐거움을 선사하며 비교할 수 없는 K-콘텐츠 리딩 채널로 자리 매김 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